SAIT-India와 과제 협의차 인도에 다녀왔다.
과제가 매끄럽게 잘 진행되지 않고 있던 차라 5일 내내 석가탄신일도 반납하고 열심히(!) 일만 하다 돌아왔기에,
찍은 사진이라곤 출퇴근길 풍경이랑 게스트하우스 주변 산책하면서 찍은 몇장이 전부.
하지만, 좁디 좁은 골목길을 꽉 채운 차들과 릭샤의 경적소리는 넘치게 체험하고 온 것 같다.

2010/05/16 22:00 2010/05/16 22:00

Trackback url :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댓글을 달아 주세요